사이트내 검색
사이트내 검색
전체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 닫기
검색

상세정보

너의 악보대로 살면 돼 : 모난 지휘자가 들려주는 관계의 템포와 리듬

김진수 지음

책이미지

QRcode

QR Code
QRcode 사용방법
QRcode 사용방법
QR코드 정의
사각형의 가로세로 격자무늬에 다양한 정보를 담고 있는 2차원(매트릭스)형식의 코드로 스마트폰으로 QR코드를 스캔하면 각종 정보를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QR코드 인식프로그램
스마트폰 마켓에 들어가면 'QR코드 스캔 프로그램'을 검색해 무료 어플을 다운받아 사용하시면 됩니다.
도서정보 QR코드 이용하기
도서 상세정보에서 QR코드를 스캔하면, 모바일 웹페이지로 연결되어 해당 도서의 상세정보 및 소장정보 등을 확인 할 수있습니다.
닫기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너의 악보대로 살면 돼: 모난 지휘자가 들려주는 관계의 템포와 리듬/ 김진수 지음
발행사항서울: 더난: 더난콘텐츠그룹, 2019
형태사항257 p.: 삽화; 19 cm
비통제주제어개인 간의 관계
개인저자김진수,
분류기호189.2
언어한국어
ISBN9788984059580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보존서고 신청보존서고 신청
  • 캠퍼스간대출캠퍼스간대출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무인예약대출 이미지무인예약대출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매체정보
1 928083 189.2 김791너 중앙도서관/성신관 2층 임시자료실/ 대출가능
2 928084 189.2 김791너 c.2 중앙도서관/성신관 2층 임시자료실/ 대출가능

초록

목차 일부

울퉁불퉁 모난 지휘자가 들려주는 
 섬세한 사람들을 위한 서른 가지 소통 이야기 

 어제 만난 친구가 의미 없이 던진 말 한마디. 내 뜻대로 되지 않는 세상에 대한 분노와 자괴감. 그래도 어쩌면 꽤 괜찮은 인생을 살고 있는지도 모른다는 기대와 위안. 이 모든 감정이 혼탁한 흙탕물처럼 마음에 고여 소화불량을 일으키는 때가 있다. 누구나 그렇게 살아간다는 사...

목차 전체

울퉁불퉁 모난 지휘자가 들려주는 
 섬세한 사람들을 위한 서른 가지 소통 이야기 

 어제 만난 친구가 의미 없이 던진 말 한마디. 내 뜻대로 되지 않는 세상에 대한 분노와 자괴감. 그래도 어쩌면 꽤 괜찮은 인생을 살고 있는지도 모른다는 기대와 위안. 이 모든 감정이 혼탁한 흙탕물처럼 마음에 고여 소화불량을 일으키는 때가 있다. 누구나 그렇게 살아간다는 사실에 ‘그래, 그런가 보다’ 하면서 그냥 넘기다가, 어느 날 문득 거울 앞에 서서 나를 본다. 그런데 어쩐 일인지, 거울 속에는 울퉁불퉁 모난 사람 하나가 참으로 못난 모습으로 서 있다. 누가 봐도 세파에 찌들어버린 얼굴이다. 어쩐지 온몸이 욱신거리는 것 같고, 피로감이 몰려온다. 그래, 아무래도 ‘나’는 휴식이 필요한 것 같다. 
『너의 악보대로 살면 돼』는 이처럼 섬세와 예민 사이를 오가는 이들을 위해 현직 지휘자가 풀어낸 서른 가지 소통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인간관계를 음악, 그중에서도 합창에 접목했다는 점이 독특하다. 인간관계에서 적당한 거리를 둘 것을 당부하는 자기계발서와 에세이 출간이 줄을 잇는 가운데, 저자는 사회생활이 다 함께 노래를 부르는 합창과 비슷하다는 데서 착안해 자신의 경험담과 성찰을 촘촘히 엮어서 새로운 인간관계론을 제시하고 있다. 
백이면 백, 똑같은 음색이 없듯 서로 다른 사람들이 만나서 하나의 목표로 움직이는 모습은 마치 한 곡의 노래를 함께 소화해내는 과정과도 닮아있다. 책에는 모난 자신을 직시하고, 있는 그대로의 울퉁불퉁한 모습을 사랑하는 방법에서부터 출발해, 합창의 원리를 참고해 타인과 원활하게 소통하고 하나로 어우러지는 세상의 재미와 행복에 관한 이야기가 풍성하게 담겨 있다. 저자는 모난 자신을 애써 둥글게 바꾸지 않아도 된다고 말하며 섬세함과 예민함의 차이는 종이 한 장인 만큼, 타인을 배려하는 예민함은 빛나는 개성이 될 수 있음을 밝힌다.

목차

목차 일부

추천사 
 글을 시작하며 | 누구나 오래된 악보를 품고 산다 

1장 모난 나는 못나지 않았습니다 | 나를 알아간다는 것 
‘모’가 만드는 방패 
 인정하는 순간 더 강해진다 
 모난 나와 못난 나 
 울퉁불퉁해도 괜찮아 
 혼자만의 안전지대는 없다 
 너는 너의 소리를 내면 돼 

2장 관계에도 악보가 있다면 | 소통과 인간관계 
 목소리는 곧 당신의 분...

목차 전체

추천사 
 글을 시작하며 | 누구나 오래된 악보를 품고 산다 

1장 모난 나는 못나지 않았습니다 | 나를 알아간다는 것 
‘모’가 만드는 방패 
 인정하는 순간 더 강해진다 
 모난 나와 못난 나 
 울퉁불퉁해도 괜찮아 
 혼자만의 안전지대는 없다 
 너는 너의 소리를 내면 돼 

2장 관계에도 악보가 있다면 | 소통과 인간관계 
 목소리는 곧 당신의 분위기 
 나만의 호흡 그리고 너만의 호흡 
 인간관계에도 악보가 필요하다 
 조율할 수 없는 소리도 있다 
 잡음은 어떻게 화음이 되는가 
 진실한 소리에는 나이가 없다 
 침묵은 가장 슬픈 음악이다 
 톤을 맞추고 마음을 조율하는 법 
 나와 너가 아닌 우리를 위한 심포니 

3장 속도와 쉼표 | 삶을 대하는 나만의 템포 
 관계를 대하는 세 가지 착각 
 나만의 템포를 찾는다는 것 
 당신은 알레그로, 나는 안단테 
 시기마다 다른 인생의 템포 
 타인의 속도로 걸어보다 
 콘브리오, 생기 있는 관계 
 쉼표 없는 악보는 공허하다 
 지금 나의 가슴은 뛰고 있는가 
 음표와 음표 사이에 웃음을 

4장 대단원의 막 | 함께 노래한다는 것 
 사회생활이란 크고 작은 합창의 연속 
 개성을 살리고 조화를 이루는 황금비율 
 흥이 나면 우리는 화음이 된다 
 마을회관을 적신 눈물의 합창 
 결코 혼자 할 수 없어서 합창이다 
 하모니, 기적과 전율의 순간

함께 비치된 도서

서평 (0 건)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